협정 개정으로 한국 정부 비용 분담 시작, Korean-American Educational Commission (KAEC)으로 위원단 명칭 확정, 한미 양국 위원단 수를 각각 4명에서 5명으로 증원